KOAA·GTT SHOW
HOME > 정보센터 > 뉴스

뉴스

상세내용
중국의 전방위적 글로벌 시장 공략
등록일자 2024-04-25 조회수 1577
첨부파일
중국의 공습을 경고하는 컬럼들이 매체에 자주 실리고 있습니다.

우리 재단에서 주관하는 전세계 모빌리티 산업 해외전시회의 참가기업을 보면 개최국가를 불문하고 최소 40%에서 90% 이상이 중국업체들로 채워져 있습니다.
 
코아지티티쇼에도 매년 중국기업들의 참가가 늘고 있으며, 2023년 80개사를 넘어 올해는 최초로 100개사 이상이 참가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코로나 이후 중국기업들의 글로벌 시장 공략이 한층 강화되고 있고 이는 한국시장도 예외가 아닙니다. 중국은 기술개발 및 혁신에 대한 정부 인센티브를 통해서 자동차 부품사의 기술력과 품질경쟁력은 이제 글로벌 수준으로 올라왔다는 것이 업계의 정설입니다.
 
코아지티티쇼에 참가하는 중국기업들은 내방하는 해외바이어는 물론이고, 특히 제조업 등 국내바이어들에게 어필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이어나갈 것입니다.
 
코아지티티쇼 참가는 신규거래선 발굴 못지 않게 기존 거래선 유지관리에도 많은 영향을 줍니다. 더 많은 우리기업들이 코아지티티쇼에 참가하여 국내외 바이어들과 대면상담을 하고, 필연적인 중국기업들과의 경쟁에서 우위를 지속해 나아갈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ㅇ 매일경제 “한강의 기적 끝났다, 반도체 빼면 중국에 잠식”...영국매체가 본 한국
ㅇ 한양경제 '몰려온 中기업.자본 '위기'의 사이버.에너지 안보'
ㅇ 한국경제TV '빠른 전기차 개발로 융단폭격...美 빈틈 노리는 中'
ㅇ 아주경제 '중국 '붉은 테크(Red Tech)’의 공습과 '모노즈쿠리 일본’의 부활'
목록보기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KDI, 경제혁신 파트너쉽 프로그램 후속 연계 참가
다음글 2024년 수출바우처사업 공식 서비스 등록